제목

해외 한국인 유학생 2011년 이후 3년 연속 감소

작성일

2014-12-19
해외 한국인 유학생 3년 연속 감소…올해 21만9천명
<그래픽> 해외 한국인 유학생 수 추이 (서울=연합뉴스) 장예진 기자 = 7일 교육부에 따르면 2014년도 국외 한국인 유학생(대학·대학원 등 고등교육)은 모두 21만9천543명으로 지난해 22만7천126명보다 3.3%(7천583명) 줄었다. jin34@yna.co.kr 페이스북 tuney.kr/LeYN1 트위터 @yonhap_graphics
호주·영국·미국 줄고 중국·필리핀 늘어

(세종=연합뉴스) 노재현 기자 = 외국에서 공부하는 우리나라 유학생이 3년 연속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.

7일 교육부에 따르면 2014년도(이하 매년 4월1일 기준) 국외 한국인 유학생(대학·대학원 등 고등교육)은 모두 21만9천543명으로 지난해 22만7천126명보다 3.3%(7천583명) 줄었다.

이로써 국외 유학생은 2010년 25만1천887명에서 2011년 26만2천465명까지 증가한 것을 정점으로 3년 연속 감소했다.

연도별 한국인 유학생 감소율은 2012년 8.9%(2만3천252명), 2013년 5.1%(1만2천87명), 올해 3.3%로 집계됐다.

지난 3년간 감소율이 두드러진 지역은 호주, 뉴질랜드 등 오세아니아와 영국, 일본, 미국 등이다.

호주의 한국인 유학생은 2011년 3만3천929명이나 됐지만 이듬해 1만7천256명으로 절반 가까이 줄었다. 또 2013년 1만4천180명에 이어 올해도 1만4천139명으로 지속적인 감소 추세를 나타냈다.

뉴질랜드 역시 2011년 1만289명에서 올해 3천556명으로 65.4%나 줄었다.

영국의 한국인 유학생도 2011년 1만7천310명에서 올해 7천62명으로 감소율이 60% 가까이 됐다.

또 한국인 유학생이 가장 많은 국가인 미국은 2011년 7만2천153명에서 올해 7만627명으로 2.1% 떨어졌다.

같은 기간 캐나다에서는 한국인 유학생이 1만5천808명에서 9천828명으로 줄었고 일본도 2만5천692명에서 1만7천283명으로 크게 감소했다.

반면 중국, 필리핀 등에서는 한국인 유학생이 늘어났다.

중국은 2011년 6만2천957명에서 올해 6만3천465명으로 8.1% 증가했다.

올해 한국인 유학생이 많은 국가는 미국, 중국, 영국, 호주, 일본, 캐나다, 뉴질랜드 등의 순인데 중국의 비중이 전체의 28.9%로 미국(32.2%)와 비슷한 수준까지 올라갔다.

한·중관계가 경제를 중심으로 격상되고 중국에서 어학을 배우려는 학생이 늘어났기 때문으로 보인다.

필리핀의 한국인 유학생도 2011년 3천238명에서 올해 7천73명으로 배 이상 불었다.

교육부 관계자는 "과거와 달리 취업 등에서 외국대학 학위자의 장점이 약화되고 국내 대학에 대한 수요가 늘면서 국외 유학생이 계속 감소하는 것으로 보인다"며 "다만 가깝고 유학비용이 저렴해 유학생이 증가한 지역이 있는 것 같다"고 말했다.

한편 국내 외국인 유학생도 3년 연속 줄었다.

2011년에는 외국인 학생 8만9천537명이 국내에서 공부했지만 그 수는 2012년 8만6천878명, 2013년 8만5천923명에 이어 올해 8만4천891명으로 감소했다.

올해 국내에서 공부하는 외국 유학생을 출신 국가별로 살펴보면 중국이 5만336명으로 59.3%를 차지했고 일본(3천958명), 베트남(3천181명), 몽골(3천126명), 미국(3천104명) 등의 순으로 많았다.